W-RN모바일존
      
자유게시판
일반인은 왜 한약재를 살 수 없는지요? 
by 나나룰리 read.20,341 date.12-07-03 09:58   추천 : 0   반대 : 0

다들 아시다시피 동일 한약재의 경우도 의약품과 식품이 분리되어있습니다.

한약에는 아무것이나 들어갈 수 없기떄문에 검증된 한약재를 써야한다는데는 적극 동의합니다.

하지만 한약재가 왜 일반인에게는 판매가 불가능한지 궁금하네요... 몇곳 물어보니 일반인을 상대로는 안판다고 하더라구요.

 한약재를 정부가 관리하려면 약리작용과 효능, 부작용을 면밀히 따져서 일반적으로 흔히 쓰여도 해가 없는 것은 자유로운 유통을 허가하고, 그렇지 못한 것만 통제관리를 해야하는것이 옳은게 아닌가요?

 특히나 수입한약재의 경우 식품으로 들어오는 것과 한약재로 들여오는 것은 천지차이라고 생각합니다. 소비자 입장에서는 저가수입산보다는 돈을 더 주지만 국산보다는 저렴하고 성분검증과 검역도 확실한 수입한약재를 선호하고 싶은데

 묻지마 보따리한약재를 먹어야 하는것인지요...

 

제가 몇일동안 찾아본 것이라 잘못된 점 있다면 지적부탁드리고

의약품 한약재 구할 수 있는 방법 있따면 부탁드립니다~

한의원가면 있을터인데 혹시 한약재만 달라고 해도 되는지요.

 

p.s) 이번에 국립한의학연구원에서 나온 자료들을 보니 대표적인 탕 처방은 모두 인체에 무해하고 장기간 복용에도 문제가 없다고 검증된 것으로 보았습니다. 그 종류가 20가지였고

거기에 들어간 한약재만 해도 수십종은 될 터인데, 검증된 한약재들만이라도 일반의약품등의 분류로 일반인에게 판매를 허용하는 논의는 없는지요

진인사대천명이니…  14.♡.79.132   작성일 : 12-07-03 14:03
일반인들이,,한약재를 대충 보고 만들어서 먹고 탈이 나는 일이 많습니다.
등산같은 거 가보거나, 할머니 할아버지들이 그런식으로 만들어 드시고 건강에 해가 되는 신고 건들도 접수되구요..
모든지. 의약제(품)을 복용하는 데에는 전문직능인의 상담이 필요한 것입니다.
가온뫼  121.♡.48.177   작성일 : 12-07-05 21:13
그렇다면 왜 전문의약품을 의사의 처방 하에 구매하여 복용할 수 있도록 했을까요?

한약을 장복할 경우 간독성이 없다는 논문이 "한약은 인체에 절대 무해하고, 부작용이 전혀 없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은 아닙니다. 잘못된 진단과 변증으로 적절하지 못한 한약을 복용한다면 부작용이 역시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한약 역시 한의사의 진단과 변증하에 처방을 받아 복용해야 하는 것입니다.
신도령  58.♡.98.53   작성일 : 12-07-19 01:24
같은 한약재라도 건강원에선 살수 있는데 왜 한의원에선 못살까요? 건강원에 파는 한약은 엄밀히 의약품이 아닌 식품으로 구분되고 한의원에 들어가는 한약재는 의약원료로 구분되어 식품이 아닌 의약품이기 때문입니다. 약사법상 한의사는 약의 판매권이 없기 때문에 한의원에서는 한약재를 팔 수가 없습니다.
김별명  119.♡.255.9   작성일 : 12-07-23 20:16
한약재는 누구나 살 수 있습니다. 누가 못 산다고 했나요? 그럴리가요.
└ Total 1,725 posts
산부인과 질환 치료 방법 및 사례
No.1645 by
kosa read.470 2023-09-11
슈퍼 박테리아 치료
No.1644 by
kosa read.460 2023-09-08
이다영 김연경과 팔베개 셀카 무슨 의미
No.1643 by
정정이 read.487 2023-09-05
가수 휘성의 비염
No.1642 by
kosa read.463 2023-09-05
복시(複視): 이중으로 보이는 이상시(異常視)
No.1641 by
kosa read.457 2023-09-01
전소미 트와이스 탈락 아직도 생생해 너무 슬프다
No.1640 by
정정이 read.494 2023-08-31
으앙 덥다
No.1639 by
미나쨩 read.423 2023-08-30
크론병 (Crohn’s disease) 원인, 치료 방법 및 치료 사례
No.1638 by
kosa read.450 2023-08-29
푸른 다리 증상 치료 방법 - 비과학적 양의학 218
No.1637 by
kosa read.460 2023-08-25
가수 송가인 휴가 근황이 알려져 화제다
No.1636 by
정정이 read.416 2023-08-22
“ADHD 탓에 차가운 시선… 인생 황금기에 취업도 결혼도 포기했…
No.1635 by
kosa read.428 2023-08-22
복시(複視): 이중으로 보이는 이상시(異常視) – 치료 방법…
No.1634 by
kosa read.476 2023-08-20
크론병 (Crohn's disease) 원인, 치료 방법 및 치료 사례
No.1633 by
kosa read.450 2023-08-17
장동건 고소영 광복절 日 여행 불편 끼쳐 죄송\
No.1632 by
정정이 read.493 2023-08-16
총통침법은 어디에서부터 시작되었나?
No.1631 by
kosa read.457 2023-08-15
파킨슨병 치료 사례
No.1630 by
kosa read.475 2023-08-12
산다라박 급속도로 불어난 체중 3일 만에 2kg
No.1629 by
정정이 read.458 2023-08-07
명의, 난생처음 들어보는 질병도 누워서 떡먹기 - 정통사암침 얘…
No.1628 by
kosa read.384 2023-08-06
안녕하세요 ~!
No.1627 by
쨩호 read.449 2023-08-03
New York에서 4시간 걸려 버스를 타고 오던 환자의 감사의 글
No.1626 by
kosa read.425 2023-07-27
무식해도 명의 된다. 유식하면 명의 되기 힘들다.
No.1625 by
kosa read.488 2023-07-18
짧고 예쁜 시 2편 감상하면서 이번 장마도 잘 넘어 가길 바랍니…
No.1624 by
성지훈 read.1644 2023-07-17
비 피해가 많은 지역이 많다고 뉴스에 나오는데
No.1623 by
성지훈 read.591 2023-07-17
오징어 게임2 여주인공 캐스팅 김시은 제2의 정호연 될까
No.1622 by
정정이 read.505 2023-06-26
넷플릭스 CEO 계정 공유 금지 질문에 노코멘트
No.1621 by
정정이 read.563 2023-06-22
김연아 유퀴즈 200회 피겨여왕 특집
No.1620 by
정정이 read.525 2023-06-19
스포츠야구 투수들의 신체적 적응
No.1619 by
정정이 read.548 2023-05-15
살이되고 뼈가되는 중의기초이론 1강
No.1618 by
돌땡 read.534 2023-05-15
스포츠축제 세계 올림픽 역사 의식과 상징
No.1617 by
정정이 read.612 2023-05-11
라이벌 의식 이포 우스타카하시벤쳐비트
No.1616 by
정정이 read.624 2023-05-08
오늘하루의 시작도 이렇게 일찍 시작합니다.
No.1615 by
여의주정 read.2997 2023-04-30
오늘은 미세먼지로 힘드네요^^
No.1614 by
정리주 read.2161 2023-04-22
운동에 효과를 높히기 위해 탄력을 올리자
No.1613 by
정정이 read.655 2023-04-13
안녕하세요.. 오늘 가입했습니다 잘부탁드립니다.
No.1612 by
하늘s read.818 2023-03-15
가입했습니다
No.1611 by
후닝 read.845 2023-02-23
기대없이 보는 축구 잠시 휴식은 어떠실까요
No.1610 by
정리주 read.1052 2022-12-05
지금 안해두면 땅을치고 후회하는 거
No.1609 by
청춘표류 read.1395 2022-08-26
날씨가 많이 후덥지근하고 합니다
No.1608 by
정리주 read.1476 2022-07-06
한의대 지원시 자소서에 알바경력 써도될지..
No.1607 by
LIE빠름 read.2161 2022-04-12
오늘은 공부좀 쉬고 언니 결혼식 준비 도와줬어요.
No.1606 by
트로예 read.1898 2022-03-30
 1  2  3  4  >